씨아이에스, 제2공장 본격 가동… 수주잔고 약 1564억원

기존 대비 2배 생산 캐파 추가 확보… 신공장 신규 수주 물량 중심 생산

2019-04-01 09:00 출처: 씨아이에스 (코스닥 222080)

씨아이에스 신공장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4월 01일 -- 씨아이에스가 제2공장 준공을 통해 본격적인 매출 확대에 나선다.

이차전지 전(前)공정에 해당하는 극판제조장비 제조 전문 업체인 씨아이에스(대표이사 김수하)가 최근 준공한 제2공장 가동을 본격화한다고 1일 밝혔다.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회사의 작년 말 기준 수주 잔고는 약 1564억원 규모로, 3월말부터 제2공장의 생산이 시작되면서 상반기 매출이 확대될 전망이다.

씨아이에스는 국내와 해외 극판제조장비 수주 물량이 급격히 늘어나면서 기존 1공장만으로는 생산에 제한이 있어 인근 공장을 임차해 생산을 진행해 왔다며 지난달 말 2공장이 본격 가동되면서 고정비 감소는 물론 생산력 향상이 극대화될 전망으로 수주된 장비에 대한 생산에 박차를 가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대구혁신도시 율암동에 위치한 2공장은 대지면적 약 1만2244㎡(약 3700평), 공장동 7536㎡(약 2280평) 규모이다. 씨아이에스는 기존 공장동 약 1000평(대지면적 2700평)의 1공장에 이어, 신규 제2공장까지 생산체제에 들어가면서 합산 약 3200평 규모의 공장에서 수주 장비를 생산하게 됐다.

씨아이에스는 원활한 생산체제 구축을 위해 연초 신규 인력도 대거 채용했다. 4월 현재 지난해 대비 약 20% 늘어난 인원이 장비 생산에 투입된 상태이다. 회사는 장비 수주가 꾸준히 진행되고 있는 만큼 인력 충원도 지속할 계획이다.

씨아이에스 김수하 대표는 “제2공장이 본격 가동을 시작하면서 늘어나는 시장 수요와 고객사 요구에 더 적극적인 대응이 가능해졌다”며 “매출 1000억원 클럽 진입을 경영목표로 창사 이래 최대 매출 달성을 이룰 수 있도록 전사적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한편 씨아이에스는 지난해 수주 잔고와 별개로, 올해 1월과 2월에도 각각 49억원, 71억원 규모의 추가 해외 수주에 성공했다. 씨아이에스는 중국을 비롯한 국내외 주요 고객 외에도 올해는 점점 커지고 있는 유럽시장을 적극 공략할 계획이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